프리메이슨

From DHMOwiki
Jump to navigation Jump to search

프리메이슨

로지(작은 집)’라는 집회를 단위로 구성되어 있던 중세의 석공 길드에서 비롯되었다. 1717년 런던에서 몇 개의 로지가 대로지를 형성한 것이 그 시초이다. 18세기 중엽 전영국으로 확산되었을 뿐 아니라, 유럽 각국과 미국까지 퍼졌는데, 이때는 이미 석공들만이 아닌 지식인·중산층 프로테스탄트들을 많이 포함한 조직이었다.

계몽주의 사조에 호응하여 세계시민주의적인 의식과 함께 자유주의·개인주의·합리주의적 입장을 취했다. 종교적으로는 관용을 중시하며, 그리스도교 조직은 아니지만 도덕성박애정신 및 준법을 강조하는 등 종교적 요소를 포함하고 있다. 그 때문에 기존의 종교조직들, 특히 가톨릭교회와 가톨릭을 옹호하는 정부로부터 탄압받게 되어 비밀결사적인 성격을 띠게 되었다.

프랑스혁명이나 19세기 여러 정치적 사건과 연루되기도 했지만 그 역할이 과장되어 전하는 경향이 있다. 20세기에는 정치와 연관성이 거의 없어졌고, 국가 또는 지역 단위의 대로지 밑에 몇 개의 로지를 두는 식의 회원 상호간의 우호와 정신함양 및 타인에 대한 자선·박애 사업을 촉진하는 세계동포주의적·인도주의적인 단체를 표방한다. 그러나 일부 지부에서는 유대인과 가톨릭교 및 유색인종을 기피하는 편견을 갖고 있기도 하다.

절대자의 존재와 영혼의 불멸을 믿는 성인 남자에게만 가입이 허용되는 조직으로 사회적 오락기구의 성격을 띠는 많은 부속조직을 포함하고 있으며, 이런 조직을 통해서 박애사업과 회원들간의 우호를 증진한다. 영국의 조직들은 회원들이 다른 어떤 오락단체나 유사 조직에 가입하는 것을 금지하고 이를 어길 경우에 회원자격을 박탈한다.

조지 워싱턴, 아마데우스 볼프강 모차르트, 철학자 몽테스키외 등 많은 인물들이 프리메이슨의 회원으로활동했다고 알려져 있다.